창작마음

사랑하던 그 시절이 있으면 좋겠다/두 안

두안 2022. 6. 23. 07:13

사랑하던 그 시절이 있으면 좋겠다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 두 안

 

 

 

꿈이 멀어진 지금

마음속으로

그대를

참다움을 느끼며

잠시

생각에 적어본다.

 

 

 

 

순간의 행복함이

다가와 느낌을

알 때는

눈시울이 젖어

예전을 회상하면

다시 떠오른다

'창작마음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빈 잔에 커피가 먹고 싶습니다/두 안  (0) 2022.06.25
석류 꽃 피어날 때/두 안  (0) 2022.06.24
잃어버린 마음/두 안  (0) 2022.06.22
아쉬움/두 안  (0) 2022.06.21
능소화 꽃  (0) 2022.06.2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