창작마음

보리수 열매/두 안

두안 2022. 6. 6. 06:01

보리수 열매

                두 안

 

 

보리수

빨강 열매가

주렁주렁

유혹하는 마음을

동요하여

보리수를 찾아

카메라에 담는다.

 

 

작디작은 꽃들이

큰 열매로

변해서

빨갛게

주렁주렁 알알이

익어 가는지

나를 유혹하고 있다.

'창작마음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LED 가로등/두 안  (0) 2022.06.08
영혼 깊은 곳에/두 안  (0) 2022.06.07
새벽 안개가 있는 곳/두 안  (0) 2022.06.03
사랑하는 그대/두 안  (0) 2022.06.02
사랑하는 날까지/두 안  (0) 2022.06.01